주체106(2017)년 4월 2일

자라는 어린이옷


    어머니가 옷상점에서 어린이내의를 사왔다.

그런데 빨수록 옷이 커졌다.

어머니가 찾아가 따지자 상점주인이 말했다.

《우리 상점에서 파는 어린이옷은 어린애와 같이 자란답니다.》

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