주체107(2018)년 10월 11일
추천수 : 2
나오는 웃음이 참으로 이상야릇하네

 

여객기는 대북제재때문에 못타고 수송기로 방북.

웃음이 나오는데 감정이 이상하네.

다 같은 항공기인데 여객기는 안 되고 수송기는 되고..

케케묵은 대북제재때문에 수송기를 타고 본의 아닌 군대체험했을 분단시대 방북단의 고충을 헤아리면 나오는 웃음이 참으로 이상야릇하네.

民淚 - 서울 - 소리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