번호 제목 필명 댓글수 추천수 등록날자
391
부패로부터의 해방, 특권의식 배제, 성장과 분배의 조화, 무사안일에서 탈피, 기득권 타파.
표준홍어 0 0 2021-04-21
392
실지 자기 눈으로 확인하기 전에는 환상이라고 나는 생각해왔다.
UFO광신자 0 0 2021-04-21
393
세월호 추모식에 주호영이랑 국힘당 관계자들이 참가한 것에 대해 일각에선 의아한 시선을 보냈다
고생시절 0 0 2021-04-20
394
국제사회도 오랑캐들을 단죄하고 있지 않는가.
정의청년 0 0 2021-04-20
395
안철수가 건방지다고 펀치를 날린 김종인의 발언을 놓고 국민의 당과 국민의힘이 난타전을 벌리고 있다.
왕재수 덩어리 0 0 2021-04-19
396
4년세월 권력에 굶주린 무리들이라 그 광기는 상상을 초월한다
촛불보따리 0 0 2021-04-19
397
곧 머지 않아 윤석열은 태어난 것을 후회하게 될 것 같다.
족집게도사 0 0 2021-04-18
398
한국의 청년들은 이미 모든 것을 포기했다.
이태백 0 0 2021-04-18
399
이남에서는 정치에 미친 인간들때문에 '싸움'을 떠올리게 된다.
폭주견쟁 0 0 2021-04-17
400
숱한 선거를 치르었고 그 때마다 민중은 기대를 가져보았으나 차례진 것은 농락과 멸시 그 이상이었다.
간상철수 0 0 2021-04-17